2014 김종영미술관 창작지원작가전

김의식_서해영_이원호展   2014_0815 ▶ 2014_1005 / 월요일,추석 연휴 휴관

초대일시 / 2014_0815_금요일_05:00pm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월요일, 추석 연휴(9월6일~9일) 휴관

김종영미술관 KIM CHONG YUNG SCULPTUER MUSEUM 서울 종로구 평창동 453-2번지 신관 사미루 Tel. +82.2.3217.6484 www.kimchongyung.com

김종영미술관의 『창작지원작가전』은 평생을 교육과 창작에 매진한 우성 김종영선생의 유지를 이어 참신하고 역량있는 신진작가들을 육성하고 지원하기 위한 전시이다. 2013년 7월 엄격한 심사를 통해 선정된 세 명의 작가 김의식, 서해영, 이원호가 2014년 8월 15일부터 10월 5일까지 김종영미술관 신관 사미루의 독립된 공간에서 개인전을 개최한다. 각자 독립된 개인전 형식의 타이틀을 가지고 진행되는 이번 전시를 통해 현재 젊은 조각예술의 모습과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예측해 볼 수 있는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 김종영미술관

김의식_Hands_레진, 잉크_80×50×35cm_2014

Natura 뼈는 시간 속에서 인간 삶의 기억을 지운 원기억체이다. 인간 존재의 시원적 표상인 뼈 위에 글을 쓴다. 글이 가지고 있는 본질적 기능으로서의 의미는 흔적과 기억만 남긴 채 사라졌다. 글은 해석과 오해를 동반하는 의미와 소통의 체계로 진입하지 못하고 끝없이 미끌어진다. 글 쓰는 행위의 끝없는 반복을 통해 차연 자체만 퍼포먼스됨으로써 문자는 시니피앙만 남긴 채 지워져간다. 문자가 사용을 통해 획득되는 태생적 명료함은 웅성거림이라는 문자의 선사시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 김의식

서해영_산에서 조각하기1-삼각산 조각하기(영봉에서)_점토_47×28×23cm_2012

산에서 조각하기 『산에서 조각하기』는 관념적이고 결과중심적인 조각을 거부하기 위해, 작가 자신의 신체적 경험을 구체적으로 반영하는 과정중심적 조각프로젝트이다. 스스로 운반이 가능한 재료들을 가지고 산에 올라 조각을 하는 것은 나의 신체적 조건에 의해 재료의 양과 내용을 결정하는 방식이다. 또한, 관습적 조각의 방법론을 벗어나려는 시도는 등산이라는 일상적 노동과 조각하기라는 예술적 노동을 결합하고, 내 삶에서 철저하게 분리되어 있던 일상과 예술을 상호연결 할 수 있게 만든다. ■ 서해영

이원호_I'm not there_잉크젯 프린트_2014

I'm not there 이번 작업은 한국관광을 위한 국제홍보용 달력에 실린 고향풍경의 이미지들로부터 출발한 작업이다. 홍보물 속에 인쇄된 그 이미지들은 이상적(?)으로 재현된 과거의 모습과 자연의 숭고한(?) 모습들을 담아내고 있다. 이 중에는 어떤 구체적인 목적을 위하여 어김없이 등장하는 대상들이 있지만, 그 대상이 갖는 개별적 경험이나 정보는 여기에서 또 다른 숭고한 가치를 위해 기꺼이 제거된다. 대상의 정보가 액면으로 드러나는 순간 숭고함의 의미는 불편해지거나 사라질 테니 말이다. ■ 이원호

Vol.20140815c | 2014 김종영미술관 창작지원작가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