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 comedy

빅터조(조경훈)展 / Victor Cho / 趙慶勳 / sculpture   2019_0403 ▶︎ 2019_0408

빅터조_크흑!_폴리에스테르_60×30×30cm_2019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61127d | 빅터조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9_0403_수요일_06:00pm

관람시간 / 10:00am~07:00pm

인사아트센터 INSA ART CENTER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1-1 제2특별관 Tel. +82.(0)2.736.9365 www.insaartcenter.com

바우는 제가 기르던 개입니다. 어느 날, 바우를 잃어버리고 나서 슬픔의 나날들을 보내다가.. 그리움에 관한 주제로 작업을 하던 중, 바우의 캐릭터를 얻게 되었습니다. 이후, 사람들이 사는 일상의 모습과 희노애락, 꿈과 희망 등을 의인화 된 바우의 모습으로 다양하게 표현하고 있습니다.

빅터조_복 날_폴리에스테르_51×39×30cm_2019

오늘 아침에도 뉴스를 봅니다. 국제 사회의 정세와 일부 정치인들의 부패, 돈 많은 사람들의 탈세와 나쁜 짓(?) 들.. 그리고 가십거리로 제격인 연예인들, 유명인 들의 사생활 등, 우리의 현실과는 다소 거리가 먼 이야기들로부터.. 이어지는 평범한 사람들의 슬픈 이야기, 억울한 이야기, 그나마 약간의 희망적인 이야기들.. 뉴스에 나오는 사건들은 평범한 일들이 아닌, 조금은 특별한 이야기라고는 하지만.. ‘왜 하나같이 우리를 화나게 하고 억울하게 만드는 사건들이 많은 걸까?’ 한탄을 해보기도 합니다.

빅터조_3포로 가는 길_폴리에스테르_57×31×29cm_2019

그러다가 문득 내가 처해있는 주변을 둘러보게 됩니다. 몇 년째 취업을 못하고 있는 사람, 심한 콤플렉스나 트라우마를 가지고 있는 사람, 외모에 관심이 많은 사람, 힘이 없어서 부당한 일을 겪은 사람, 모든 것을 포기한 사람, 그래도 온갖 좌절을 이겨내고 희망을 잃지 않으며 미래를 설계하는 사람 등.. 겉으로 드러나지는 않을지언정 누구나 완벽하지 못 한 모습으로 약간의 결핍을 느끼며 한 번의 인생을 살아갑니다. 누군가에게는 하찮고 별 일 아닌 것도 다른 누군가에게는 생사가 걸려있는 심각한 일일 수도 있죠. 하지만 늘, 그런 사사로운 것들 또한 마음먹기에 따라 특별한 의미를 갖게 될 수도 있고 반전매력으로 작용할 수 있는 일말의 여지가 있다고 여깁니다.

빅터조_Justice is just..._폴리에스테르_70×43×40cm_2019

어릴 적, 동화에서 보아오던 권선징악과 해피엔딩은 일정 나이가 지나면 더 이상의 흥미를 잃게 됩니다. 오히려 그게 더 말도 안 된다는 것을 누구나가 다 알기 때문이겠죠. 끝이 정해진 듯이 뻔 한 이야기들은 매력이 없어요. 그래서 때로는 비극과 소극, 반전극에서 더한 재미와 희열을 느끼게 됩니다. 어쩌면 그것이 우리의 인생과 더 닮아있기 때문 아닐까요?

빅터조_멍!_폴리에스테르_40×30×33cm_2019
빅터조_호옵!_폴리에스테르_62×37×26cm_2019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상에는 수많은 모순과 비극과 부조리가 존재하고 있습니다. 때로는 그것들이 너무 황당하고 어이가 없고 웃겨서 따로 개그 프로그램을 보지 않아도 될 정도에요. 하지만 한편으로는 이런 생각도 들어요. ‘모두의 기도와 바람처럼 무조건 좋은 일들만 일어나고 순탄하다면 과연 인생이 재미있을까?’ 인생에서 마주하게 되는 블랙 코미디 같은 일상들은 우리들을 더 강인하고 사려 깊게 만들며, 더욱 더 삶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묘미로 작용하여 오히려 인생이란 무대의 극적 효과를 높여주는 좋은 요소입니다.

빅터조_갑과 을_폴리에스테르_63×44×39cm_2019
빅터조_탈모?_폴리에스테르_53×36×47cm_2019

여기에 우리들의 모습으로 묘사 된 8점의 조각들이 있습니다. 늘 지고, 깨지고, 당하고, 억울하고.. 여러 요인들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아 때로는 술로 이겨내며 하루하루를 힘겹게 살아가지만 그래도 희망을 잃지 않고 꿋꿋이 앞으로 나아가기에 아직 다듬어지지 않은 보석처럼 더 가치 있는 삶을 영위 할 수 있습니다. 나와 같이, 모진 시련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는 모든 사람들에게 잠시나마 소소한 웃음과 함께 작은 위안을 드리고 싶습니다. ■ 빅터조

Vol.20190406e | 빅터조(조경훈)展 / Victor Cho / 趙慶勳 / sculpture